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인 제주도 20대 남성 현역 군인이 확진자로 최종 결론이 났다. 직접적인 동선에 포함된 군과 항공사에도 비상이 걸린 모양새다. 21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30분께 1·2차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인 해군 소속 군인 A씨가 질병관리본부 검사결과 확진자로 최종 판명됐다. A씨는 지난 13일 고향인 대구를 방문 후 18일 항공편으로 제주도에 돌아와 부대 복귀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다음날 19일부터 기침 증상을 보였고 20일 이루어진 1차 검사와 2차 검사에서 모두 양성반응을 보였다. 이에 따라 20일 밤 국방부는 긴급회를 소집해 오는 22일부터 전 장병의 휴가 및 외출 금지를 알리며 상황 통제에 나섰다. 한편 제주도 측은 A씨가 항공편을 이용해 움직인 것으로 파악해 항공사의 협조를 구하면서 A씨와 동승한 항공기 탑승자에 대한 명단을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항공사·軍 비상…2차검사도 양성 반응, 제주 현역 군인 확진자 최종 결론

2차 검사도 양성반응 보인 제주 현역 군인 확진자 결론

김현 기자 승인 2020.02.21 03:16 의견 0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인 제주도 20대 남성 현역 군인이 확진자로 최종 결론이 났다. 직접적인 동선에 포함된 군과 항공사에도 비상이 걸린 모양새다.

21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30분께 1·2차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인 해군 소속 군인 A씨가 질병관리본부 검사결과 확진자로 최종 판명됐다.

A씨는 지난 13일 고향인 대구를 방문 후 18일 항공편으로 제주도에 돌아와 부대 복귀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다음날 19일부터 기침 증상을 보였고 20일 이루어진 1차 검사와 2차 검사에서 모두 양성반응을 보였다.

이에 따라 20일 밤 국방부는 긴급회를 소집해 오는 22일부터 전 장병의 휴가 및 외출 금지를 알리며 상황 통제에 나섰다.

한편 제주도 측은 A씨가 항공편을 이용해 움직인 것으로 파악해 항공사의 협조를 구하면서 A씨와 동승한 항공기 탑승자에 대한 명단을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뷰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