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꽃게 화두 여태까지...데뷔 4년차 가수 열정은 어디로 '무대에 집중한 게 죄?'
효린 꽃게 화두 여태까지...데뷔 4년차 가수 열정은 어디로 '무대에 집중한 게 죄?'
  • 김현 기자
  • 승인 2019.02.02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화면 캡처)
(사진=MBC 화면 캡처)

[뷰어스=김현 기자] ‘효린 꽃게’ 키워드가 여전히 대중의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효린 꽃게’ 키워드는 최근 효린이 출연한 MBC ‘라디오스타’에서 회자되면서 떠올랐다. 이날 방송에서 효린은 쿨한 대처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내는 한편, 무대에 최선을 다할 때마다 이런 상황이 발생한다는 뉘앙스로 아쉬움을 드러냈다. 

사실 효린이 무대 위에서 최선을 다하는 것은 가수로서의 책임감이다. 하지만 열정을 쏟아 부은 무대는 결국 효린에게 상처가 될 수 있는 수식어로 되돌아왔다. 

심지어 '효린 꽃게'라는 말이 탄생한 시기는 효린이 데뷔한지 이제 막 3년이 지났을 때. 이에 효린은 신인의 자세로 더욱 열정적으로 무대에 임했을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효린 꽃게’가 며칠이 지나도록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또 미디어가 나서 이런 상황을 조장하며 양산해내는 현실은 씁쓸함을 남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